[기자회견_공동]팔공산 구름다리 계획 철회촉구 기자회견 대구시는 팔공산 구름다리 계획을 즉각 중단하라!!

팔공산 구름다리 계획 철회촉구 기자회견

대구시는 팔공산 구름다리 계획을 즉각 중단하라!!

 

일시 : 2017323() 오전 1030

장소 : 대구시청 앞

 

문의 : 010-2802-0776 정수근(대구환경운동연합 생태보존국장)

/ 010-2804-0227 계대욱 간사

 

<순서>

발언1 – 생태계 및 서식처 관점으로 본, 구름다리의 문제

계명대 생물학과 김종원 교수

 

발언2 – 팔공산 구름다리의 경제적 효과 분석

대구경실련 조광현 처장

 

발언3 – 야생동물의 관점에서 본, 구름다리의 문제

대구경북야생동물연합 옥윤성 운영위원

 

발언4 – 기자회견문 낭독

 

 

주최/주관 : 앞산·팔공산 막개발저지대책위원회

(영남자연상태보존회, 대구환경운동연합, 대구경실련, 대구경북야생동물연합, 녹색당 대구시당, 대구참여연대, 대구녹색소비자연대)

 

 

 

 

 

사진_대구시

사진 대구시

사진_평화뉴스.김영화기자

<기자회견문>

대구시는 팔공산 구름다리 계획을 즉각 중단하라!

 

팔공산은 자연이 만들어준 대구의 대표적인 명소로 팔공산 자연 그대로가 무척 아름답다. 따라서 그대로 보전해야 할 대구의 귀한 자연유산이다.

 

그런데 대구시는 팔공산 정상부에 국민혈세 140억을 투입한 인공구조물을 만들어 팔공산의 경관과 생태계를 심각히 훼손하려 하고 있다. 대구시가 계획하고 있는 것은 팔공산 케이블카 정상과 낙타봉 인근 전망대를 잇는 250미터 구름다리다.

 

문제의 구름다리는 케이블카 정상에서 낙타봉 중턱을 연결하게 된다. 팔공산 능선은 생태적 민감 구간으로 이곳에 인공구조물이 들어서면 생태계의 훼손은 불을 보듯 뻔하다.

 

특히 케이블카 정상부 인근에는 기암괴석이 잘 발달해 있어, 만약 구름다리가 건설된다면 이들 경관 또한 크게 훼손되고 말 것이다. 대구시는 한편에선 팔공산국립공원 지정을 위해 노력하고, 다른 한편에선 팔공산의 생태계와 경관을 망치는 개발계획을 세우는 모순적인 행정을 보이고 있다. 이는 결과적으로 ‘국립공원 팔공산’을 영영 잃어버리게 하고 말 것이다.

 

대구경실련의 의하면 문제의 구름다리는 외부관광객 집객, 체류시간 증가와 같은 경제적 효과조차 거의 없는 예산낭비성 토목사업에 그칠 뿐으로 분석됐다. 뿐만 아니라 팔공산 구름다리는 팔공산 능선 훼손으로 인한 생태계 파괴와 야생동식물의 서식처만 심각하게 훼손하게 할 뿐이다.

 

따라서 합리적인 경제성 분석과 사전 정밀조사도 없이 인공의 구조물을 세우는 짓은 혈세탕진에, 팔공산 고유의 가치를 심각히 저해하는 것인바 범시민적인 저항에 부딪힐 것임을 대구시민의 이름으로 엄중히 경고한다. 대구시는 팔공산 구름다리 계획을 즉각 철회하라.

팔공산 생태계와 경관을 망치는 구름다리 계획 전면 백지화하라!

생태계 훼손 서식처 파괴, 팔공산 구름다리 계획 즉각 철회하라!

사전 정밀조사도 없이 강행하려는 막개발 계획 즉각 중단하라!

140억 국민혈세 탕진하는 토건행정 즉각 중단하라!

– 2017323앞산·팔공산 막개발저지대책위원회 일동

[기자회견문]팔공산 구름다리 계획 즉각 철회하라 – 완성

Written By
More from civilpower

[공동성명] 등록금 고통 외면하는 이명박정부 규탄한다.

"학부모-학생들의 고통을 철저히 외면하고 있는 이명박정부 규탄한다” 1 .4월 18일 오전 삼청동...
Read More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