낙동강순례 ‘동행’

낙동강 순례 ‘동행’

지난 주 토요일 대구지역 시민단체 활동가와 회원들이 낙동강 순례를 다녀왔습니다.

정수근선생님께서 활동가와 회원들을 인솔하셨습니다.

진천천에 오폐수가 흘러들어 불쾌한 냄새가 납니다. 비가 많이 와서 이 정도지, 평소에는 이보다 훨씬 더 냄새가 심하다고 하네요.

4대강 공사가 진행 중인 합천보입니다.

회천 모래에 찍힌 새 발자국

단체 활동가와 회원들, 4대강 공사가 끝나면 다시 밟아보지 못할 땅을 밟고 있습니다.

지구는 인간만의 것이 아닙니다. 꽃과 풀, 왜가리도 지구의 모든 것을 공유할 권리가 있습니다.

Written By
More from civilpower

[성명] 대구시장의 “공직사회 기본질서”는 무엇인가?

조해녕 대구시장은 지난 6월 3일 정례훈시에서 현재 대구시청 앞에서 진행되고 있는 보훈가족의...
Read More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