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성구주민회] 수성구주민회 사무실 이사

수성구주민회가 보금자리를 옮겼습니다. 시지동 매호중학교 인근에서 벌써 2년여를 지내다가 이번에는 공기도 좋고 경치도 좋은 천을산 등산로입구로 자리를 옮겨가게 되었습니다.  송광근 회원의 진두지회아래 여러 회원분들이 짐꾼으로 수고를 했습니다.

  이번에 옮겨가는 자리는 회원인 이명원화백의 작업실과 최혜숙 운영위원이 준비중인 카페와 같은 건물이기도 합니다. 수성구주민회 이사 덕분에 이명원 회원도 화실에 남은 짐을 덤으로 옮기는 일타이피의 성과를 올리기도 ^^ .
  특히 두집 이사에 모두 끼여 너무나 수고하신 송광근, 이용재, 이교희 회원님은 옷도 찟어지고, 먼지투성이가 되었다는 안타까운 소식도 들려옵니다. 이 외에도 이명원 화백과 최혜숙, 이화정 운영위원, 멀리 동구에서 온 홍상익회원과 박인규 처장도 수고를 보태었답니다. 
  결혼식 갔다가 이사 끝나고 찾아온 김동식 집행위원장은 라면과 막걸리로 봉사를 했다는 후문이  전해옵니다. 수성구주민회 올해도 좋은 활동이 있기를 기대합니다.
Tags from the story
Written By
More from civilpower

[공동성명] 스타기업 육성프로젝트, 비밀사업인가?

 ‘스타기업 100 육성 프로젝트’는 “비밀사업”인가? 대구광역시는 스타기업 관련 정보를 즉각 공개하라 ○...
Read More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